MS, 음성 비서 ‘코타나’ 안드로이드·iOS서도 지원

▲ 사티아 나델라 MS CEO. / 블룸버그 제공

▲ 사티아 나델라 MS CEO. / 블룸버그 제공

마이크로소프트(MS)가 다른 경쟁사의 모바일 플랫폼에서도 자사의 음성 비서 서비스를 지원한다.

MS는 26일(현지시각) 공식 블로그를 통해 구글 안드로이드와 애플 운영체제 iOS에서 자사 음성인식 비서서비스인 ‘코타나’(Cortana)를 애플리케이션 형태로 선보일 예정이라고 밝혔다.

코타나는 MS의 윈도우 10에 포함 될 인공지능 비서 서비스이다. 애플 ‘시리’와 유사한 이 기능은 음성인식을 통해 사용자가 원하는 정보를 MS의 검색서비스 ‘빙'(Bing)에서 찾아준다.

코타나는 현재 윈도폰사용자들에게 제공하는 것과 거의 대부분 똑같은 기능을 안드로이드와 iOS에 제공하게 된다. 다만 일부 기능은 제한될 수 있다.

안드로이드용 코타나는 오는 6월부터, iOS용 코타나는 올 연말부터 사용 가능 할 전망이다.

– FT

김현정 인턴기자 techchosun@chosun.com

Powered by Tech Chosun

0 Comments

No comments!

There are no comments yet, but you can be first to comment this article.

Leave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