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FAA, 상업적 드론 이용에 엄격한 제한 둔다

아마존 드론

미국 연방항공국(FAA)이 상업적 드론 이용에 엄격한 제한을 둘 것으로 보인다고 24일(현지시각) 지디넷이 전했다. FAA가 올해 말 발표할 드론 이용규정은 드론 운영자들이 면허를 취득해야하며 비행 고도와 드론 무게도 각각 400피트(약 120미터), 55파운드(약 25kg) 이하로 제한하는 내용을 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또 드론 비행은 주간에만 가능하게 할 것으로 보인다.

드론 제조 비용이 낮아지면서 여러 사업자들은 FAA의 무인항공체(UAV) 상업적 이용 규정 마련을 기다려왔다. 최근 아마존은 프라임 에어 드론배송서비스의 시험비행허가를 FAA에 요청하기도 했다. 외신은 “FAA의 드론 이용 규정이 상업적 이용 범위를 넓히는 방향으로 조정되겠지만 최종적인 확정까지는 수년이 더 걸릴 것”이라고 내다봤다. 지디넷

이인행 인턴기자 techchosun@chosun.com

Powered by Tech Chosun

0 Comments

No comments!

There are no comments yet, but you can be first to comment this article.

Leave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